24/08/2021

Let's take a look at FIT FOR 55 on our journey to the European Green Deal.


Overview of FIT FOR 55

After announcing the New Growth Strategy European Green Deal aimed at carbon neutrality in December 2019, the EU Commission enacted the European Climate Law* in March 2020 to give legal binding power. In order to achieve the European Climate Act's interim goal of reducing greenhouse gas emissions by at least 55 percent by 2030 (compared to 1990), the Commission announced a draft Fit for 55 in July 2021 that reorganized regional laws related to carbon emissions.

 

Status of the EU's green deal

Period

Highlights

December 2019

Announcement of European Green Deal

March 2020

European Commission proposes 'European Climate Act' to impose legal binding on the Green Deal

September 2020

European Commission Raises 2030 Carbon Reduction Target 40% → 55%

April 2021

European Parliament and Ministers approved the European Climate Act

June 2021

Enforcement of the European Climate Act

July 2021

European Commission announces package of draft Fit for 55

2030

Reduce carbon emissions by 55%

2050

Carbon neutral (green deal) implementation

Among them, we will focus on the European Emissions Trading System (EU-ETS), car carbon emission regulations, alternative fuel infrastructure, sustainable aviation and marine fuel.

 

Fit for 55

Existing Revision

New arrangements

European Union Emissions Trading Scheme

Energy tax guidelines

Regulations for Sharing Energy Efforts in Member States

Land Use, Land-Use Change and Forestry

Renewable Energy Directive

Energy efficiency guidelines

Alternative Fuel Infrastructure Guidelines

Automotive Carbon Emissions Regulations

Carbon Border Adjustment Mechanism

Social Climate Fund

Sustainable Air Fuel

Sustainable Marine Fuel

EU Forest Strategy

 

The Commission's announcement of Fit for 55 which made EU to move to becoming the world's first carbon-neutral society in 2050, is expected to be difficult to adopt as regional disagreements on 13 bills are now being implemented.

The position of the European Parliament and the Council of Ministers on Fit for 55 is expected to be prepared in 2022, and some observers predict that official negotiations for final adoption will begin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E3G, a UK-based think tank specializing in climate change, expects regional agreements to be delayed due to the domestic election schedule of Germany and France, the EU's leading countries from 2021 to 2022, and sees the deadline as May 2024 when the next European Parliament elections are held.

 

유럽 그린딜을 향한 여정, FIT FOR 55를 살펴보자

FIT FOR 55 개요

 

EU 집행위는 2050년 탄소중립을 목표로 하는 신성장전략 유럽 그린딜을 2019년 12월 발표한 후 2020년 3월 유럽기후법(European Climate Law)*을 제정해 법적인 구속력을 부여했다.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 55% 감축(1990년 대비)하겠다는 유럽기후법의 중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EU의 감축 노력이 보다 강화돼야 하는바, 집행위는 2021년 7월 탄소배출 관련 역내 법률을 재정비한 Fit for 55 초안을 발표했다.

 

EU의 그린딜 추진 현황

시기

주요내용

2019년 12월

유럽 그린딜(European Greendeal) 발표

2020년 3월

집행위, 그린딜에 법적 구속력 부여위한 ‘유럽기후법’ 제안

2020년 9월

집행위, 2030년 탄소배출 감축비율 목표 40% → 55% 상향 조정

2021년 4월

유럽의회 및 각료 이사회, 유럽기후법 승인

2021년 6월

유럽 기후법 발효

2021년 7월

집행위, Fit for 55 법안 초안 패키지 발표

2030년

탄소배출 55% 감축

2050년

탄소중립(그린딜) 구현

 

이 초안은 개정 법안 8개와 새롭게 마련된 법안 5개 등 총 13개의 법안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중 Fit for 55 핵심 법안으로 간주되는 유럽 배출권거래제(EU-ETS), 자동차 탄소배출 규정, 대체연료 인프라, 지속가능한 항공 및 해양 연료를 중심으로 살펴볼 예정이며

 

Fit for 55 법안

기존 개정

신규 마련

유럽 배출권거래제(EU-ETS)

에너지조세지침

회원국 에너지 노력분담 규정

토지이용 및 변화, 임업 규정(LULUCF)

재생에너지 지침

에너지효율 지침

대체연료 인프라 지침

자동차 탄소배출 규정

탄소국경조정제(CBAM)

사회기후기금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지속가능한 해양 연료

EU 산림전략

 

집행위의 Fit for 55 발표로 2050년 세계최초의 탄소중립 사회로 나아가려는 EU 움직임이 본격화되었으나, 13개에 달하는 법안에 대한 역내 이견이 크고 내용을 구체화시키는 이행법률들이(Implementing acts) 현재 작업 중인 관계로 법안 채택까지는 난항이 예상되고 있다.

 

Fit for 55에 대한 유럽의회 및 각료 이사회 입장은 2022년에 마련될 것으로 전망되며, 내년 하반기부터 최종 채택을 위한 공식 협상이 시작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영국 소재 기후변화 전문 씽크탱크 E3G는 2021~2022년 EU 주도국인 독일과 프랑스의 국내선거 일정으로(독일 총선: 2021년 9월, 프랑스 대선: 2022년 4월) 역내 합의가 다소 지연될 것으로 예상하며, 차기 유럽의회 선거가 개최되는 2024년 5월을 데드라인으로 보고 있다.


source